민주당이 공산당인가? > 사설·칼럼

본문 바로가기
현재날짜 : 2024-06-19 회원가입 로그인
사이트 내 전체검색
사설·칼럼

사설 민주당이 공산당인가?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경일신문
댓글 0건 작성일 24-05-08 15:21

본문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5322대 국회의원 당선자 총회에서 당선자들에게 당론을 무산시키는 일은 없어야 한다라고 했다.

, “당론으로 어렵게 정한 법안들이 개인적인 이유로 반대해 추진이 멈춰진 사례들을 몇 차례 봤다. 그건 정말 옳지 않다고 했다. “여러분이 차지하는 그 직위, 역할이 결코 혼자만의 능력으로 만들어 낸 획득물이 아니다. 앞으로 의정활동을 할 때 잊지 말라고 했다. 당론이 무산된 것이 무엇인가? 지난해 9월의 이재명 체포동의안 표결이 아닌가? 이 대표는 불체포 특권을 하지 않는다고 했다가 단식 아닌 단식까지 하면서 부결시켰다.

이 대표의 당선자들에게 한 말의 의미는, 자신이 공천해서 국회의원이 되었으니, 자신의 결정에 당선자들 개인의 의견 없이 무조건 따르라는 것으로 해석할 수밖에 없다.

이 대표의 말은, 북한의 공산당의 당이 결심하면 우리는 따른다라는 것과 무엇이 다른가? 당대표도 연임한다고 한다. 북한의 권력 세습과 다르지 않다. 과잉 충성자들도 나오고 있다. 또한, 원내대표 선출도 일사불란하게 공산당식으로 당대표의 지지를 얻은 1인 출마로 결정되었다.

이 대표의 북한의 공산당과 같은 모습은 대통령과의 만남에서도 나타난다.

이재명 대표는 윤 대통령과의 만남에서 15분 동안 준비된 자료를 읽었다. 점령군으로 오해받을 수 있는 태도이다. 그러나 지난해 6월 싱하이밍 주한 중국대사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에게, -미 관계와 한··3각 협력을 강화하는 등 미국 일변도의 가치 외교를 이어오고 있는 윤석열 정부를 강도 높게 비판해도 반론을 못 했다. 오히려 꾸중 듣는 학생과 같은 모습이었다. 싱 대사가 10장 분량의 원고를 읽는 동안 이 대표는 이를 경청했고, 민주당 참모들이 싱 대사의 발언을 받아 적는 모습도 방송됐다. 게다가 민주당은 이날 당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약 30분간 이를 생중계했다. 이 대표는 국가 의전 서열 8위의 인물이고 싱 대사는 부처 국장급이다. 대국(大國)의 국장이니까 얌전해진 것인가? 국가의 자존심도 권력 앞에서는 필요 없다는 것인가?

더불어민주당 대표 이재명의 쎄쎄발언도 화제다. “왜 중국에 집적거리냐? 중국에도 쎄쎄, 대만에도 쎄쎄 하면 되지라고 말했다. 대만과 중국의 외교적 문제에 윤석열 정부가 개입하고 정부가 중국에 할 말을 하기에 중국인들이 한국을 싫어해 대중무역이 악화됐으니 그냥 쎄쎄 해야 한다고 했다. 중국은 큰 산이고 한국은 변방의 작은 나라라고 했던 전 대통령도 있었다. 굴종적이고 망국적인 발언이고. 국제정세나 세계 경제구조를 하나도 모르는 무식한 소리다.중국에 쎄쎄하는 나라는 러시아와 북한뿐이다. 그 나라에는 민주도 없고 자유도 없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회원가입
많이본 뉴스
  양아치국회의원
  원효성사 탄신 1407주기 다례재 봉행
  조지연 의원, 1년 6개월, 배우자 출산휴가 20일 개정안 대표발의
  영천시,“라벨을 제거하면 지구가 웃어요”
  경산시 리틀야구단, 제4회 태백시장기 전국리틀야구대회 '준우승'
  삼성현역사문화관 '2024 길 위의 인문학' 수강생 모집
  용성농업협동조합 저온선별장 준공식 개최
  경북도, 첫 폭염특보에 따른 2024 폭염 예방대책 본격 추진!
  교육발전특구 시범지정 공모신청을 위한 최종보고회 개최
  영천시보건소, 진료대기 시스템 도입 운영
  경산시 남천면 김영숙씨, 제67회 보화상(열행부문) 수상
  고현천 황조롱이 서식지 생태복원사업 완료 기념식 개최
  영천, 승마체험 가능한 워케이션 상품 출시
  영천시, 6월 호국‧보훈의 달 맞아 국가유공자 위문
  청도군, ‘임순희 식혜’ 첫 미국시장 진출
  2024 하양초등학교 등굣길 버스킹 음악회
  2024 경산시민회관 노래교실 개강식
  경산시, '2024년 농식품 수출 정책 평가' 최우수상 수상
  삼성현중학교, 제45회 학생과학발명품경진대회에서 쾌거
  경산소방서, ‘경상북도 119 소방동요 경연대회’ 최우수 수상
  2024년 청도군 농산물 공판장 개장
  영천시 고경면 조명란 씨, 제67회 보화상(효행상) 수상
  청도군, '행복, 감사 찾기 스토리텔링' 운영
  경산과학고! 제70회 경상북도과학전람회 최우수학교 선정
  경산중, 외국인과 함께 생생한 외국 문화 수업
  경산시의회, 제255회 정례회 폐회
  희망 청도 임신·출산·양육 등 저출산 대책 700억 원 이상 재정 전폭 …
  북부동 청년회, 장수사진 촬영으로 봉사
  한국한의약진흥원, 제5회 한의약 홍보 콘텐츠 공모전 개최
  2024 「웹툰으로 들려주는 불빛콘서트」열려
  미래를 향한 무한도전! 창의융합형 영재캠프 운영
  제2회 영천시장배 전국승마대회 마무리
  Мебель Для Кафе Сад
  Спа Процедуры Что
  Детские Одеяла Опто
  Металлический Стелл
  Срочный Выкуп Автом
  Газонокосилка Бензи
  Пакеты С Логотипом
  Безинъекционная Мез
  Бойлер Для Горячей
  Прокладки Пластинча
  Визажист Обучение М
  Мебель На Заказ А
  Интернет - Магазин
  3 Ндфл Декларация
  Купить Домик На Кол
  Массаж В Санкт-Пете
  Экраны На Батарею
  Мантии

Copyright ⓒ www.kiinews.com. All rights reserved.
창간:2013.01.7   등록번호:경북 다 01426    발행인 : 이병희    편집인 : 이성수    인쇄인 : 장용호
회사명:주)경일신문   대표자 : 이병희   등록번호 : 515-81-46720   소재지: (38584) 경북 경산시 박물관로7길 3-14 103호
전화번호 : 053-801-5959   이메일 : gstime5959@naver.com